코로나 특효약 개발 > 브레이킹뉴스

본문 바로가기

브레이킹뉴스

코로나 특효약 개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admin 댓글 0건 조회 274회 작성일 20-03-19 20:41

본문

Fujifilm이 개발한 약품이 코로나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지면서 주가는 15% 상승했다. 이 약품은 원래 일본에서 2014년에 감기약으로 개발되었으나 그 후 부분특허만 획득한 상태에서 중국기업으로 기술이전되어 사용되고 있었다.
코로나 치료제로 시험단계를 거친것은 지난 달이었다. 현재 중국에서 연구책임자인 국립 바이오텍 연구소장은 이 약품은 안정적으로 효력이 매우 우수하며 약효에 대해 확신감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일본기업은 2014년 개발했으나 약품에 따르는 부작용 가능성 여부가 확인되지 않은 상태여서 일본에서는 부분특허만 획득했다. 중국에서는 중국제약업체가 제네릭으로 생산하고 있었다.
도쿄대학측은 이 약품은 코로너 바이러스의 인간세포 침입을 방어할 수 있다고 그 효력을 확인한 적이 있었다.
일본 제약사는 완전한 특허를 획득하는데 소요되는 높은 비용을 감안하여 중간제품을 중국에 넘긴 것이다. 그러나 복잡한 특허법관계로 후지필름이 직접 이윤을 얻을 수 있을지는 불확실하다고 한다.
최근 중국이 코로나 치료에서 보여준 성공사례를 떳떳하게 자랑하지 못하고 있는 배경이 보이는듯 하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소스: ko.exchange-rates.org
소스: ko.exchange-rates.org

그누보드5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